피아노

written at2010.06.24 01:20:37

피아노의 소리는 옆이나 아래로 향하지 않고 위로 퍼진다.

오직 수직으로만 올라가는 그 소리는

마치 신과의 대면하려는 한 인간의 비명소리 같다.


신에게 가 닿지 못하는 인간의 어쩔 수 없는 컴플렉스...

혹은 그런 재능을 가진 인간에 대한 질투...

폭발하는 상념...

숙명적인 외로움...


그러므로 피아노 소리는

어떤 악기로 연주한 음악이라기보다

한 인간의 의지가 비물질적인 형태로

쏟아져 나온 것처럼 보인다.


그 의지를 삶의 의지라도 해도 좋을 것 같다.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날짜
829 위로하기 2010-08-22
828 선천성 그리움 2010-08-21
827 조강지처 2010-07-30
826 판단 2010-07-30
825 왕만두 2010-07-24
824 함께했던 시간 2010-07-19
823 2010-07-16
822 편의점 2010-07-10
821 88 2010-07-05
820 2010-06-30
819 - 2010-06-27
» 피아노 2010-06-24
817 요시다 슈이치 <7월 24일 거리> 2010-06-18
816 위안 2010-05-31
815 서정시대 2010-05-29
814 명령 2010-05-28
813 2010-05-25
812 토끼 헤어밴드 2010-05-19
811 호감과 적대감 2010-05-11
810 은사시나무 2010-05-1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