EOS-5

written at2012.03.12 22:44:12

카메라 한대를 장터에 올렸다.

매번 카메라를 팔 때마다 지금은 내 곁에 없는

내 첫번째 카메라가 생각난다.

현실적인 이유로 카메라를 팔아버린 내가

왠지 몹쓸 인간처럼 느껴진다.


그 아이가 보고 싶다.

행방이 묘연한 그 아이.
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날짜sort
9 가족사진 2012-02-22
8 file 2012-02-23
7 1% file 2012-02-27
6 - 2012-02-28
5 priceless 2012-03-02
» EOS-5 2012-03-12
3 색,계 file 2012-03-12
2 영원한 화자 2012-03-13
1 good boy 2012-04-10